죽어보자 파타야~(프롤로그) > [태국]리얼생생후기

본문 바로가기

[태국] 리얼생생후기

죽어보자 파타야~(프롤로그)

  • - 첨부파일 : VID_20240526_084701_179.mp4 (2.0M) - 다운로드

본문

 쩝... 뭐 글은 끝났음요...

사진없이 올리면 또 게시판이 안 이쁘다고 할... (궁시렁 궁시렁...)

 

착한 뿜쁘이가 모델도 해주고 그동안 하고 싶은 영상도 찍고. 흠랼....

(전신 스타킹 내가 말 안해도 알아서 입고 해준거.....ㅋ)

 

 

사진 올리기 귀찮으니 이거라도 울거 먹어야쥥...

또 왜 글을 쓰느냐?

바둑에서 복기라고 하고 군인들은 디 브리핑이라고 하고...
 

먼가 이번 여행에서 남은 아쉬움을 좀 정리 좀 해야 하는 필요성이 좀 있을 것 같음.

(후기에 덧글이 많이 달려서 이야기를 해야할것 같은 느낌적인 느낌이랄까? ㅋ)

 

그래서... 말인 뎁

이번 여행에서 먼 가 특별히 한 것은 솔직히 없음.
 

그냥 낮깨비 여행은 파타야에서 연애 하던 그 좋은 시절 다시 한번 불태우는 남자의 감성을

자극 하는 여행이 주 목적이고 지금까지 그렇게 했고 앞으로도 그런 여행 일듯...

파트너랑 둘이 노는 것도 좋지만 여러명이서 재미있게 놀면 아무래도 오래 기억에 남고 좋은

추억이 되기 때문에 그런 걸 더 좋아하고...

 

상황에 따라서는 이번처럼 한잔 먹고 미친 짓 하고 달릴 수도 있고...(이때 관객이 4명? 5명?..ㅡ.ㅡ;)

근데 누가 했으니 나도 한다. 이런건 하지 않아도 된다는.. 무리수 두다가 여행 망칠수도 있음.

물론 부럽고 하고 싶은건 이해하는데

자신만의 달인 스타일을 만드는 것이 제일 중요하다고 말하고 싶음...

 

거품도 파트너랑 욕실에서 꽁양꽁양 할 목적으로 했었는데... 같이 하면 더 좋을 것 같아서

소비한태 거품기계 사라고 압력을 넣고.. 결국 달인의 이벤트가 되어서 누구나 좋아하는 시간(?)

한국에서 여자랑 거품 뿌리고 놀 수 있는 곳이 있으까? 배 나온 아저씨들이...ㅋ

달인을 조금 먼저 가고 자주 가다 보니 먼저 해보는 것이지 특별한 것은 없다는...

그리고 이 정도면 달인도 파트너도 부담 없이 할 수 있을 것 이라고 생각하는 선에서 하는 거라 

일본 AV에서 볼 수 있는 것들을 하는 사람도 있고 더 대단하게 놀고 말도 안되는 것을 하는 분들도

있는데 그건 다 취향 차이라 개취는 존중해줘야 하고....ㅋ

낮깨비 투어는 소프트와 하드의 중간? 쯔음 되는 경계를 왔다 갔다하는 수준이랄까? ㅋㅋㅋ

 

후기는 참고만 하고 따라 할 필요 없고 뭐 자연스럽게 할 수도 있고 아닐 수도 있다고 생각하면 됨.

본인이 즐겁고 여행이 즐거워야 되고 특별한 여행이라 생각한다면 그게 달인 여행이라는 것. ok?

 

그리고 앞으로 하고 싶은 건 파트너랑 이걸 해야 함.ㅡ.ㅡ;;

ccaab1e8aac6b0c89d7e36726acc0324_1716687626_7132.jpg

 

ccaab1e8aac6b0c89d7e36726acc0324_1716687693_9609.jpg


 

파트너 다이빙 좀 알려주고 같이 댕길려면 한명을 찍어야 하는데...ㅡ.ㅡ;
 

망할~! 이번에도 망함... 흑흑... 젠장알~! 내 영혼과 맞는 파트너는 어디있냐.. 흑흑...

파트너들이 다들 물 좋아하고 수영장에서 노는 것 좋아하니 바다 들어가는 것은 어렵지 않는데...

햇빛에 살이 타는 걸 싫어함 ㅋㅋㅋ 뭐 일년에 한두번 같이 가는건 별 문제 없을거 같고...

오픈워터 정도는 가지고 있어야 둘이 손잡고 다이빙 해도 하니깐..(펀 다이빙)

예전에 파트너 두명 포함 4명이 다이빙 갔는디 체험다이빙이라 강사가 델고 댕김.ㅡ.ㅡ; 시불... 

태국 서쪽에 푸켓도 있거... 푸켓에서 다이빙 할때 나름 나쁘지 않았다는... 

(소비는 이걸 해결해랏~!!!)

 

유부들 필리핀에 다이빙 간다면 좀 더 자유롭게 해외여행을 갈 수 있지 않을가?
 

봉급쟁이라 매달 모아서 가는 달인여행이라... 솔직히 돈이 많이듬. 어짤 수 없음...ㅠㅠ

자주 가서 부럽다고 하시는 분들이 있으신데 아니라는....ㅡ.ㅡ;

6개월 매달 조금씩 모아서 가는 거고 당연히 그때 만큼은 미리 열심히 일하고 스케줄 조정하고

해서 가는거지 부유하거나 능력이 좋은건 아니라는 것 이런것도 못하면 삶의 낙이 없어져....흑;;;

 

한국에서 남자들 고생고생해서 돈벌고 때론 자존심 굽혀가면서 성질 죽여가면서 일하는데...

저축하고 집사고 이런것도 중요하지만 삶을 리플레쉬 할 수 있는 먼가는 필요하다는 라는 생각임...

물론 오라오라 병이 무섭긴한데...
 

일년에 한번 혹은 두번 가는 여행에서 시간이 아까우니 이런저런것 궁리하고 만들어서 하다보니

지금까지 온것이 아닐까 하는 생각이 듬.

 

다음은 언제 될지 모르겠지만....ㅋㅋ

한자리 혹은 두자리 빌것 같은데 기냥 혼자 갈까생각하는것도 있고... 두명만 갈까 생각하는것도 있고.

아직은 모르는.... 

그리고 일본을 갈것 같은 좋은 예감이 있음.... 으하하하하~!

다들 더운 여름... 잘 보내시길... 빠이~!

 

7
로그인 후 추천 또는 비추천하실 수 있습니다.
추천한 회원 보기

댓글목록7

toqurk님의 댓글

베스트 1
profile_image
첫 번째 저 꼬맹이를 여기에 써 먹으시다니!
절묘합니다!

한니발렉터님의 댓글

profile_image
12월에 필리핀으로 ㄱㄱㄱ

축하합니다. 첫댓글 포인트 16현금봉투를 획득하였습니다.

축하합니다. 행운의 포인트 229현금봉투를 획득하였습니다.

TOP달인님의 댓글

profile_image
감성이 돋보이는 진심어린 후기 감사드리며
늘 즐겁고 행복한 추억이 되실 수 있도록 준비된 달인이 되겠습니다.
이모티콘

두리님의 댓글

profile_image
우와 필리핀 굉장하군요

축하합니다. 행운의 포인트 68현금봉투를 획득하였습니다.

나호님의 댓글

묵공님의 댓글

toqurk님의 댓글

profile_image
첫 번째 저 꼬맹이를 여기에 써 먹으시다니!
절묘합니다!

조나단입니다님의 댓글

profile_image
저는 1년에 한번도 어려우니 어쩌면 좋을 까요?
전체 1,237 건 - 1 페이지

행복으로의 초대 09 후기의 후기 [v2.17]

우선 긴 글 읽느라 고생하셨습니다.별 거 없는 내용을 장황하게 늘어놓은 것 같아괜시리 미안하기까지 하네요;뭐 한 줄 요약하자면 “참 재미 있었다.”인데 말이죠..안구테러 당하셨다면 죄송합니다. [ 사과의 의미에서 뽀뽀 오지게 박습니다. ]이번 투어에선…

행복으로의 초대 08 하늘전망대 [v1.31]

파타야는 노을이 참 예쁘다.이전에도 말 했지만 북쪽의 오로라에 견줄만큼이 곳(남쪽)의 노을은 아름답다.   [ 살아있는 예술작품이 있다면 이런 느낌일까 ]    이 노을만큼 예쁜 풍경이  이 곳에는 사…

행복으로의 초대 07 싱크로나이즈 [v2.23]

 교감은 눈을 마주치는 것으로 시작했다. 아주 잠시동안이지만말없이 서로의 눈을 마주 보는 것만으로도 몸이 살짝 달아오르는 것을 느꼈다. 그녀도 부끄러운지 볼에 홍조를 띄며 살며시 눈웃음을 지어보였고 그 모습이 사랑스러워 가볍게 입을 맞추었다.…

행복으로의 초대 06 명불허전 [v1.28]

지명했던 그녀와 만나기로 한 날이 드디어 하루 앞으로 다가왔다.그녀가 매니져란 현실이 살짝 얄궂기는 하지만그녀를 독점할 수 없다는 이 질투심조차 달인의 수준이 어느정도인지를 실감케 한다.   [ 누군가 내 파트너에게 접촉하는 것만으로도 곤두서버리는…

행복으로의 초대 05 쾌락지옥 [v1.12]

 난 우물안 개구리의 삶을 살아온 전형적 사례이다.판단력이 제대로 서기 이전 유년기 시절부터 주입식 교육을 받아 온 모든 지식들, 예를 들어 과일/사과/빨간색 등의 언어적 소통수단으로 쓰이는 사회적 통념 사이에 교묘하게 섞여 있는 선입견들까지 모조리 일반상식으…

행복으로의 초대 04 쓰리썸 [v4.00]

    [ 언제 들러도 정겨운 곳. 이젠 안 가면 허전할 정도다. ]그러니까     조금 전 까지 분명     제또에서 얼큰칼칼하게 식사를 마치고     &…

행복으로의 초대 03 인생맥주집 [v3.01]

    달인은 식사면 식사, 볼거리면 볼거리, 음주가무를 포함하여 사소한 것 하나라도 놓치지 않고 늘 최상으로 준비해 주는데, 달인이 이번에 데려간 곳 중에 무척 인상깊게 남은 장소가 있어 그 추억을 함께 나누고자 한다.   …

행복으로의 초대 02 달인 맛보기 [v4.00]

  이따금씩 올라오는 달인소식 중에 개인적으로 대단하다 여겨지는 순간들이 몇 있는데, 그 중 하나가 바로 달인의 [무작위 헌팅]이다.   이게 진짜 놀라운 게 뭐냐면 상대 여성의 사회적 배경이 높건 낮건 상관 안 하고 달인 레이더에 촉이 온 상…

행복으로의 초대 01 낙원입성 [v2.16]

 태국이 마음에 드는 점 중 하나는바로 동물들이 자유롭다는 점이다.[ 달인하우스에 서식중인 딱따구리 ]   태국 거리를 거닐다 보면 목줄 없는 들개들이 적지 않게 보이는데, 태국을 처음 방문했을 때에도 이 풍경이 유독 인상적으로 기억에 남…

행복으로의 초대 00 intro [v2.13]

젊고,     볼륨감 있는 몸매에늘씬한 허벅지를 가진곁눈질로 한 번씩은 훔쳐볼만한              흔히 말 하는‘예쁜’ 여자와의 &n…

날고기의 끝나지 않은 파타야 3박 4일기 2차

늦어서 죄송합니다.출근한지 얼마 안되 처리할 것도 많고 마침 주말에 결혼식도 있었어서 작성하는데 좀 늦었습니다!!!!그렇게 저와 소비형 단둘의 게이트가 시작됩니다.대낮이라 갈 때가 없을 줄 알았지만 역시 우리의 소비형 bar를 가기로 합니다.bar가 …

날고기의 끝나지 않은 파타야 3박 4일기 1차

하 글 다 쓰고 업로드 직전 실수로 취소를 눌러 글이 다 날아 가서 다시 작성합니다.....3월에 회사 그만두고 리프레쉬 겸 4월 7박8일 달인을 다녀온 후어떻게 바로 또 취직이 되서 이사하랴 정신없이 지내던 중 출근까지 1주일이 비게 되었습니다.급하게 소비형님께 연락…

열람중죽어보자 파타야~(프롤로그)

 쩝... 뭐 글은 끝났음요...사진없이 올리면 또 게시판이 안 이쁘다고 할... (궁시렁 궁시렁...) 착한 뿜쁘이가 모델도 해주고 그동안 하고 싶은 영상도 찍고. 흠랼....(전신 스타킹 내가 말 안해도 알아서 입고 해준거.....ㅋ) &…

죽어보자 파타야~! (형님~! 좋아효~!)

검증된 E컵...;;; (누군지 질문은 받지 않겠다) 늘 그렇듯 단골 메뉴 피자 파티...어떤것은 내 입에 쫙쫙~ 맞고 향신료 있는것은 역쉬 무리...태국에 와서 밥 한끼 먹으면 장청소 되는 신기한 경험...배가 아프거나 소화가 안되거나 그런거 아니고 변비 …

게시판 전체검색